3일전 새벽부터 눈이 오기 시작하더니 오늘까지도 눈이 계속 내리고 있다. 지금은 다행히 눈발도 약해졌고 하늘에 구름들도 걷히고 있다. 눈이 녹지 않은 상태로 눈이 계속 온다면 고립될지도 모르겠다는 생각도 든다.

차가 다니는 도로는 다행히 눈을 쓸어내고 차도 자주 다니고 해서 인지 눈이 녹았다.



눈이 녹은 도로



도로 바로 옆 차가 다니지 않는 곳은 눈이 전혀 녹지 않았다. 쌓인 눈 위로 다시 눈이 쌓이고 쌓였다.



장화를 신었음에도 불구하고 장화의 반은 눈속에 파묻힌다.



눈덮힌 길을 가려니 물길을 걷는것처럼 발을 옮기는게 힘겹다.



주변 논과 산에도 눈으로 뒤덮혀 논을 구분할 수 없다.




써니는 오늘도 역시 신나게 달린다. 어느분의 말처럼 발시려서 뛰는지도 ...



쌓인 눈을 보니 눈이 많이 온듯 하기는 하다.



전봇대를 따라 길이 있는데 길의 형태는 어렴풋이 남아 있지만 눈에 완전히 가려졌다.



마을도 눈속에 파묻혔다.



아직 눈발이 약간씩 날리는 중이다. 완전히 눈이 그친게 아니다.



내가 지나간 자리인데 꽤 깊다. 장화안으로 눈들이 들어오기 시작한다. 발도 시리고 손도 시리고 온몸이 차갑다.

평소 산책하는 거리의 1/4 도 못했는데 추워서 도저히 안되겠다. 다시 집으로 방향을 돌렸다.



써니야 얼른 집에 가자!!




도로 가까이까지 돌아 왔다.

써니의 다리가 눈에 가려 다리가 아주 짧아 보인다.

써니의 털이 하얗다 보니 눈 색과 비슷해서 멀어지면 눈에 잘 띄지 않는다.



집에 돌아와 써니의 몸에 묻은 눈들을 털어내고 꼭 안아 주었다. 그리고 써니의 집에도 방석과 두꺼운 옷가지들을 바닥에 깔아주었다. 앞으로 계속 춥다고 하니 걱정스럽다. 그렇다고 집안에 둘수도 없고..

댓글
  • 프로필사진 땀똔 눈이 많이 와서 걱정될 정도인데...
    부산 촌놈의 눈에 온통 새하얀 모습은 정말 이쁘긴 이쁘네요.. ^^;
    2018.01.11 17:10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저도 이런 폭설은 오랫만이라 보기 좋기는 합니다.
    오늘도 눈이 계속 와서 걱정했는데 저녁때쯤 되니 눈이 그치고 이제는 눈은 다 온거 같아요.
    눈때문에 불편한게 한두가지가 아니에요;;
    2018.01.11 23:15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오빠 보령에서 근무할때 생각이 나네요.
    일 마치고 집에서 고구마 까먹던...
    그런데 집에 쌓인 눈은 언제 다 치운데요 ㅎㅎ
    2018.01.12 08:52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눈오는 날 뜨거운 고구마를 호호 불며 먹던 기억이 저도 있어요. 대부분 그런 기억들은 갖고 있는듯 해요. ㅎㅎ
    이런 날에는 고구마가 잘 어울릴거 같습니다.

    오늘은 구름도 개고 햇살이 따사로와 눈은 금방 녹을듯 해요. 눈때문에 산책 나가기도 힘들어서 얼른 좀 녹았으면 좋겠어요.
    2018.01.12 12:34 신고
  • 프로필사진 施兒 개가 귀업네요 ^ 저도 어릴 적에 진돗개 키운 적이 있었는데..... 2018.01.13 02:47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아직 어려서인지 귀여운 짓을 많이 해요. ㅎㅎ 2018.01.13 10:34 신고
  • 프로필사진 liontamer 써니 너무 귀여워요 신나보여요 아아... 눈털어주고 안아주셨다니 상상만 해도 따뜻해지는 기분이에요
    그건 그렇고 이제 눈 좀 안 왔으면 좋겠어요 엉엉 서울에선 그나마 나은데 시골에서 눈오면 진짜 답이 없는 것 같아요
    2018.01.14 22:21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요즘 춥기도 하고 눈도 쌓여서 산책을 안가고 싶은데 응가를 해야하니 안갈수도 없고 혼자 보낼수도없고 .. ㅠ.ㅠ
    산책을 나가면 써니의 배쪽은 눈에 많이 묻어 있기도 하고 젖어서 차갑더라고요. 요즘 기온도 워낙 낮아서 눈을 털어주고 몸을 조금이라도 따뜻하게 해주려고 안아주었어요. 오래는 아니고요;;

    근데 시골은 정말 눈오면 '꼼짝마'에요.
    차가 다니는 길은 그나마 녹아서 괜찮은데 차가 잘 다니지 않는 곳은 아직도 눈이 하나도 안녹아서 가지를 못해요. 그래도 눈은 그 이후로 요 몇일 안와서 다행이에요.
    2018.01.15 00:36 신고
  • 프로필사진 이은수 사진을 보니 예전 어렸을때 고향에 눈이 많이 내리면 우리집 복실이하고 엄청 뛰어 다니던 기억이 나네요...
    지금 살고 있는 곳은 울산이라 눈 구경 거의 못하지만 원래 고향은 충남쪽이라 눈이 많이 왔었습니다...ㅎㅎ
    2018.01.15 15:37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눈이 많이 그리우시겠는데요. ^_^
    저도 이번 눈은 꽤 오랫만에 눈다운 눈이었어요.
    근데 날씨가 계속 추워서인지 내린 눈이 잘 녹지를 않네요.
    2018.01.15 16:22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