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매하기 어려운 작은 고구마
고구마 수확이 모두 끝났다. 일정 크기 이상의 고구마들은 10kg, 20kg 박스에 담아 판매하거나 선물로 보냈다. 꽤 많은 양을 수확했다고 생각했는데 여기저기 보내고 나니 얼마 남지 않았다. 나머지도 조만간 다 사라질거 같다. 그래도 몇 박스는 도시에 사는 친구들에게 보내려고 따로 챙겨놨다. 판매하거나 남을 주기에는 너무 작거나 굼벵이가 갉아먹은 고구마들은 따로 빼놨다. 지난해에도 지역 인근 노인복지시설에 가져다 주었는데 올해도 마찬가지로 모두 가..
소소한 일상 2017.11.05 15:21
고구마 수확 끝 고구마 흙 말리기
어제로 고구마 수확이 모두 끝났다. 얼마 되지도 않는 고구마를 캐면서 야단법석에 몇일씩이나 하는지 모르겠다. 다른 일들과 함께 시간이 되는대로 하다보니 오랜 시간 걸린거 같다. 거의 일주일? 어제는 아침 해뜨고 부터 해질때까지 고구마만 캤다. 점심도 밭에서 싸간 도시락으로 해결하고 .. 올해는 작은 고구마가 많았던 지난해와 달리 작은 고구마가 그리 많지 않다. 어제 수확해 온 고구마를 흙이 아직 완전히 마르지 않아 흙을 말려 보관하기 위해 집 근처 ..
소소한 일상 2017.11.04 00:44
임실 치즈 선물 세트
오늘 오전에 택배가 와서 나가보니 왠 아이스 박스를 전달해 주신다.완도에 사시는 부모님의 지인께서 돔이나 삼치, 갈치 같은 생선을 택배로 보내오는 일이 종종 있어서 또 생선인가 했다. 아이스 박스를 꺼내보니 .. 아이스 박스에는 치즈 선물 세트 2개가 들어있었다. 동그란 모양의 치즈4개(플레인 치즈와 아몬드, 단호박, 양파 치즈)와 슬라이스 치즈 4개가 포장되어 있다. 플레인 치즈 개봉동그란 상자에는 8개의 치즈 덩어리가 들어..
소소한 일상 2017.11.03 22:32
서리와 고구마 수확 마무리 중
몇일 전 첫 서리가 내렸다.서리가 내린게 뭐 별거냐고 생각할 수도 있다.하지만 일부 식물에게 서리는 재앙과도 같은 존재이다.집 뒤에 모시잎은 서리 한방에 모두 시들어 버렸다.그리고 고구마의 잎들도 마찬가지로 서리가 오기전인 몇일전과는 완전 다른 초토화된 모습이다. 늦게 심어서 고구마가 더 크길 기다리며 놔둔 싱싱하던 고구마의 잎들이 모두 축 쳐져 버렸다.이제는 나머지 고구마들도 모두 캐야 한다. 고구마 수확도 끝이 보인다. 오늘..
소소한 일상 2017.11.01 20:24
팥 수확과 말리기
오늘도 역시 팥 수확중이다.지금 사는 집 근처 밭에 심었던 팥들은 모두 베었지만 집수리중인 곳의 텃밭에 팥을 심었는데 이것도 베어 수확해야 할거 같아서 몇달만에 들렀다. 올해는 집수리가 아무것도 진행된게 없다. -.-;집은 지난해 그대로이다.기둥만 덩그러니 세워져 있다.이 집을 볼때마다 기둥 만들때 엄청 고생한 기억만 난다.나머지 부분들도 얼른 완성해서 살 수 있는 정도는 만들어 놓아야 하는데올해는 겨울이 다가오니 힘들거 같고 내년을 기약해야 할거..
소소한 일상 2017.10.31 00:05
팥 수확하기
들깨도 고구마도 수확이 마무리 되어 가고 이제 팥을 수확할 차례이다. 팥을 심은 곳은 풀을 잘 매어주지 못해서 잡초들이 무성하다. 풀을 이겨낼 수가 없다. 그냥 적당히 함께 어울려 지내야할거 같다. 팥은 생각외로 수확하기가 번거롭다. 팥이 들은 꼬투리를 하나씩 일일이 따서 가져가 말리면서 벗겨내야 하는데 너무 많은 꼬투리들이 달려서 따는데만도 시간이 한참 걸린다. 참깨나 들깨처럼 타작해서 털어내는 것이나 땅속의 고구마를 캐는것 보다 손이 많이 간다..
소소한 일상 2017.10.27 09:43
고구마 이야기 2부 - 심기부터 수확까지 전체 과정
고구마 이야기 고구마 두렁 만들기 ..
소소한 일상 2017.10.27 09:01
가정용 공구 톱 구입 - 바쿠마 BAKUMA 330
톱은 농촌에서는 반드시 필요한 공구 중 하나이다. 힘이 필요하거나 많은 양을 자를때는 물론 전동톱이 좋기는 하지만 전동톱을 사용할만한 상황이 많은것은 아니어서 나무를 자를때 들고 다니기 간편한 톱은 여러모로 필요할때가 많다.전에는 톱은 다 같은 톱인줄 알았다. 톱을 조금 쓰다 보면 톱날이 나가고 녹이 슬고 잘 베어지지 않는것이 일반적인 상황인줄 알았다. 그래서 톱을 새로 사면 애지 중지하며 다뤄야 했다.지난해 집수리를  하면서 급하게 톱이 ..
소소한 일상 2017.10.24 09:31
감나무에 감이 주렁주렁 열리다
고구마를 심은 밭의 한쪽끝에는 여러가지 나무들이 심어져 있다. 자두 나무도 있고 대추나무도 있고 .. 감나무도 있고 밤나무도 있다. 올해 자두 대추 밤은 다 먹었고 이제 감만 남았다. 몇일전 고구마를 캐러 왔다가 감이 익었길래 몇개 가져가서 먹었는데 오늘 고구마를 캐다가 잠시 쉬는 틈에 감을 따러 갔다. 감나무는 심은지 5년정도 되었다고 한다. 아직 감나무가 그리 크지는 않다. 이 작은 감나무에 감이 주렁주렁 열렸다. 햇빛이 감나..
소소한 일상 2017.10.23 2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