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청소


오늘 아버지께서 외출하신 틈을 타 어머니와 집안 대청소를 했다. 아버지는 귀찮게 이런거 뭐하러 하냐고 따라다니시면서 잔소리를 하시니 집에 계실때는 엄두를 못낸다. -.-;

어머니께서 어제 밤에 아버지 외출을 아시고 밤 늦게까지 청소 계획을 세웠다고 한다. 켁;;;

오전부터 어머니는 나를 찾으시더니 창고가 된 작은 방을 모두 비우자고 한다. 그곳에는 사용하지 않는 침대도 있고 책장이며 이불들도 몰아 넣어놨고 옷들도 산더미로 쌓아놨다. 짐을 모두 밖으로 꺼내고 대청소가 시작되었다.


오래된 다이어리 발견


책장을 옮기기 위해 책들을 옮기는데 책들 틈에 나의 대학시절 사용했던 다이어리가 보인다.

취업을 준비하던 2000년에 사용하던 다이어리이다. 벌써 17년이 지난 나의 기록들이다. 카렌더에는 매일 그날의 일들을 간단히 적어놓기도 했다. 토익 시험이나 텝스 시험 일정이나 결과들이 적혀 있고 열심히 보냈던 나의 날들을 기록해 놓았다.


메모 한장


다이어리를 몇장 더 넘겨 보니 메모지 한장이 꼽혀 있는게 보인다.

그 당시 만나던 여자친구와 도서관에 공부하러 갔다가 낙서한 메모이다.

지금은 그 날의 일이 아무것도 기억이 나지 않는다. 단지 이 메모에 남겨진 글자들로 그날과 그 시간속의 나를 상상할 뿐이다.

내용이 상당히 적극적이다. -.-;


댓글
  • 프로필사진 묘한 오빠 혈기왕성할때를 기억나게 하는 내용입니다.
    전, 학교다닐때 물건들은 모두 버리고 하나도 없는데, 하다못해 앨범도 다 버렸거든요. 변덕이 죽끓듯해서 말이죠 ^^

    블로그 스킨이 미세하게 변한듯합니다. 댓글달면 한참있다 목록이 뜨네요
    2017.09.21 22:57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ㅎㅎ
    묘한 오빠님도 왠지 젊은 시절 연애가 화려했을듯 합니다.
    스킨은 눈에 잘 띄지 않겠지만 항상 변하고 있죠. ㅎㅎ
    댓글 단 후에 늦게 뜨는건.. 아마 댓글의 위치가 변동되면서 아래의 내용들이 스크롤을 해야 다음이 보일 거에요. 스크롤 시점이 변동되어서 그런거라는 시간과는 상관없이요. -.-;
    2017.09.21 23:12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 오빠 그러네요.
    마우스휠을 위/아래로 돌려보니 바로 보이네요 ^^
    2017.09.21 23:18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저도 좀 그게 불편하긴 하더라고요.
    댓글 쓰고 나면 내용이 안보이니..
    2017.09.21 23:22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 오빠 디졸브방식으로 보여지는 것을 없애면 괜찮지 않을까싶은데...?
    이전 스킨에서 댓글 혹은 방명록에 글쓸때 이런 증상이 있어 깜빡이면서 뜨는 기능을 다 끄고 사용했거든요.
    2017.09.21 23:29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ㅎㅎ
    티스토리 댓글의 위치 변동이라 평소에는 괜찮아요. 댓글 쓰고 난 후만 나타나는 거라서요.
    그리고 사실 이거 댓글 부분 클래스명만 삭제하면 되는거라 간단하게 수정도 가능하긴 해요. -.-;
    근데 효과를 남겨두고 싶어서 불편해도 그냥 두고 있다는..
    2017.09.21 23:33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 오빠 ㅎㅎ
    제가 번데기앞에서 주름잡은 소리를 했나봐요 ㅋㅋ
    2017.09.21 23:40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감사한 일이죠.
    제가 몰랐던 부분일수도 있고요. 저도 모르는게 많아요.
    요즘 이것저것 다양한 시도들을 해보고 있긴 한데 포기해야하는것들도 많아요.
    2017.09.21 23:45 신고
  • 프로필사진 liontamer 우악 메모 내용 :)))) 풋풋하고 어쩐지 설레는 내용들이!!! ㅋㅋ 2017.09.24 22:40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이날 5시에 나갔을지 저도 궁금하네요. ㅎㅎ 2017.09.24 22:45 신고
  • 프로필사진 땀똔 '뽀뽀 해줄께' 만 보입니다.. ㅎㅎ;

    개인적으론 삻을 살아가는데 있어 작은 원동력이라고 생각합니다.. 아름다운 추억이죠.. ^^
    2017.09.24 23:33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저도 말씀하신 삶의 원동력이란 부분에 굉장히 공감을 하는게..
    힘든 순간들 떠오르는 기억들이 이런 행복했던 순간들이더라고요. 추억이란건 소중하다는...
    2017.09.25 12:22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