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에는 어린이날 대체휴일이라고 해서 2박 3일 일정으로 얼마전 강원도 양구로 이사한 동생네 집에 다녀왔다.

서울가는 거리쯤 생각했는데 연휴 첫날이라서인지 차가 많기도 했고 비도 와서인지 7시간 정도 걸렸다.

몇일 동안 집을 비우게 되어 써니와 냥이의 식사를 넉넉히 챙겨주었다.




냥이는 별로 걱정할게 없지만 걱정스러운건 개의 화장실 문제이다.

써니는 산책을 나가 밭에서 응가를 해결하고는 하는데 목줄에 매여 산책을 가지 못하니 어쩔 수 없이 참지 못하고 응가를 해결할거라 생각했다.

3일째 되는 날 집에 돌아와서 써니부터 찾아가보니 응가의 흔적은 없었고 3일동안 응가를 참고 있었던 모양이다.

서둘러 써니를 데리고 밭으로 향했다.

출발하고 얼마 되지 않아 응가할 곳을 찾아 응가를 시작한다. 오랫동안 참아서인지 응가를 위해 힘을 주는 모습이 애잔하다. 몇번에 걸쳐 응가를 해결하고 나니 여유가 생겼는지 밭을 정신없이 신나게 뛰어다닌다.

집을 하루 이상 비운적이 없었는데 3일만에 봐서인지 써니도 무척 반가워 한다. 사료도 다 먹어치운지 오래되었는지 배도 고파 보인다. 워낙 적게 먹는편이라 비쩍 말랐는데 이번에 굶어서인지 앙상하다.

사료도 가득 가져다 주니 평소와 다르게 정신없이 먹어치운다.



집에서 좀 거리가 있기는 하지만 차로 30분 정도 거리에 오리 가공 공장이 있다. 아버지께서는 종종 훈제오리, 오리 소세지를 구입해 오시고는 한다. 제품을 구입하면 오리다리와 날개를 서비스로 주기도 하고 별도로 다리와 날개만 추가로 구입하기도 한다. 최근에는 한달에 한두번 정도는 오리 공장에 다녀오시는듯 하다.

다리와 날개를 압력밥솥에 오래 익혀 살코기 부분은 발라내어 먹고 뼈는 써니의 몫이다. 종종 고기가 뼈에 붙어있는 채로 몰래 몇개 빼내 써니에게 주기도 한다.



훈제 오리도 요리를 해놓으면 일부는 써니에게 주려고 몇개 골라 주기도 한다. 사람 먹을걸 개와 고양이에게 준다고 아버지께서는 한소리 하기도 한다. 하지만 써니도 뼈보다 고기를 더 좋아한다고요. ㅎㅎ





댓글
  • 프로필사진 땀똔 일주일 가량은 써니가 스트레스 쌓일 일이 없겠는데요.. ^^ 2018.05.13 09:19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금방 먹어치워 일주일을 못간다는.. ㅠㅠ
    지금 써니가 가장 좋아하는건 밭에서 목줄을 풀어주면 근처 산과 들을 뛰어노는거 같아요.
    풀숲에 자리를 잡고 보금자리를 만들어 놓기도 하고 지난번에는 뱀을 물어 죽여놨더라고요.
    요즘엔 거의 하루종일 밭에서 지내다보니 써니가 스트레스는 좀 덜 받지 않을까 해요.
    먹는게 시원찮아서 마른게 걱정인데요 그렇다고 우리도 자주 못먹는 고기만 줄수도 없고..ㅠ.ㅠ
    2018.05.13 10:13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오빠 개한테는 닭뼈 종류의 뼈들은 주면 안된다고 알고 있었는데...,
    오리뼈는 괜찮나보네요 ?
    몇일이지만 삐쩍 말라보이는게 안스럽네요 ^^
    2018.05.14 09:42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닭뼈도 종종 줘요..
    어제는 치킨 몇조각을 갖다 주기도 했는걸요.
    닭이나 오리의 뼈가 모두 위험한건 아닌듯 하고
    뼈가 날카롭게 갈라지는 부위의 뼈의 경우 좀 위험한듯 해요. 그런 뼈들은 가능하면 빼고 줘요.
    오리뼈는 오래 삶아서 손으로도 툭툭 분지러질 정도이고 잘게 잘라서 먹어서 걱정할 정도는 아닌듯 해요. 게다가 뼈의 연골 부분쪽을 선호하는 듯 하고요.
    2018.05.14 22:41 신고
  • 프로필사진 땀똔 성질 급한 녀석들이나 목에 걸리지 괜찮습니다용.. ㅎㅎ; 2018.05.15 23:31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저도 닭뼈가 위험하다는 말을 들은적이 있어 처음엔 걱정했는데 땀똔님 말씀처럼 왠만해서는 음식이 목에 걸리는 일은 없을거 같아요. 먹기전에 이빨로 잘게 부숴 먹는데 간혹 이빨로 씹기 전에 목으로 바로 넘어가는 경우가 위험할듯 하고요. 2018.05.16 01:38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오빠 그렇다면 다행입니다 ^^ 2018.05.16 22:17 신고
  • 프로필사진 땀똔 기회되시면 생닭 한마리 줘보세요.. 써니 환장할겁니다.. ㅎㅎ;
    생닭 물어뜯는 동안 스트레스 풀려서 멍이 정신건강에도 좋고.. 일석이조예요... @.@
    2018.05.16 14:22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생닭을 좋아하나 보군요.
    다음에 한번 사줘봐야겠는데요. ^_^
    2018.05.16 15:17 신고
  • 프로필사진 진경아빠 아버님께서 구매해 오시는곳 전화번호나 상호좀 알수 있을까요 ? 2018.09.03 09:25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