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자 ELSA 의 음반 - Jour de Neige & T'en Va Pas
중학교 3학년때 시골에 살던 나는 도시로 전학을 했고 집을 떠나 혼자 지냈다. 생전 처음 하숙이라는걸 했고 재수를 하던 어느 형과 한방에서 함께 살기 시작했다. 고등학교에 입학하고는 하숙집을 떠나 또래의 2명의 친구와 자취 생활이 시작되었다. 불어를 제2외국어로 배우는 학교에 다니던 친구가 엘자를 좋아해 테잎을 구입해서 밤에 종종 틀어 놓고는 했다.(우리학교는 독일어를 제2외국어로 배웠다.) 나도 그녀의 목소리를 덕분에 주구장창 들었다. 시간이 흘러 음반 수집을 취미로 즐기게 되었고 중고음반점을 갈때면 항상 E 로 시작되는 음반장을 살펴본다. 그러나 그자리엔 엘자는 항상 없다. 황학동 중고음반가게에서 엘자의 음반을 발견했지만 가격이 터무니 없이 비싸 맘을 접었다. 2013년 12월 어느 토요일 용산에서 ..
음반/팝&재즈 2018. 11. 11. 22:51
22
자드 ZARD 음반 구입 - Good-bye My Loneliness
ZARD 15주년 기념 베스트 - 앞면 이전에 발행했던 글인데 글의 레이아웃에 변화를 줘보았다. 정규 앨범이나 싱글 앨범들은 하나도 없고 베스트만 구해서 듣고 있다. 오늘 하루종일 이 음반을 듣고 있다. 왜 이제까지 난 ZARD를 몰랐을까.. ㅎㅎ ZARD 15주년 기념 베스트 - 뒷면 ZARD 음반 구하기도 쉽지 않다. 그리고 싱글 앨범은 많이도 발매했다. @.@ 근데도 그 중 하나도 안보이니 이거 다 어디간거야.. ZARD 1집, 2집, 3집, 5집, 4집, 6집 ..기타 얼마전에 ZARD의 정규음반을 중고로 여러장 구입했다. 싱글앨범은 그리 구하고 싶은 생각이 들지 않아 정규 앨범만이라도 모두 모아보려한다. 나중에 발매된 박스반들은 아직 별로 관심이 없다. 아직 고가이기도 하고 관상용으로 구입하는게..
음반/팝&재즈 2018. 5. 29. 12:00
6
아오이 테시마 Aoi Teshima : Collection Blue - Hikari
기존 글의 구성과 내용을 약간 수정했다. PC 화면에서는 2단 모바일에서는 1단으로 볼 수 있다. 아오이 테시마의 목소리를 좋아해서 아오이 테시마의 음반들을 그동안 꽤 사모았다. 영화음악을 리메이크한 'I Love Cinemas' 음반들도 구입했고 영화 OST 음반들도 몇장 구입했다. 이번에 사진의 Collection Blue 라는 이 음반도 우리나라에서 판매하는 음반점이 없어 일본음악 판매사이트에 주문 대행을 통해 구입했다. 아무래도 일반적으로 음반 구입하는것에 비하면 2배정도 비싸다. 그래도 어쩌랴.. 그렇게라도 구입할 수 있으면 다행이지. 아직 아까워서 음반을 개봉도 못해봤다. ;; 이 음반에는 영어곡과 일본어곡이 함께 수록되어 있다. 아마 그동안 발매된 음반들중 블루라는 제목처럼 블루에 어울리는 ..
음반/팝&재즈 2017. 12. 19. 17:24
8
야마구치 유코 Yamaguchi Yuko - Believe
요즘 뒤늦게 일본 음악에 관심이 많아져 자드 - ZARD 등 이런저런 음악들을 찾아 듣고 있다. 얼마전 인터넷에서 야마구치 유코- 山口由子 의 노래를 우연히 듣게 되었다. 90년대 발표한 곡이었는데 너무 신나고 좋아서 야마구치 유코의 음반을 찾아보았다. 오래된 음반이라서인지 찾을 수 없었다. 꿩대신 닭이라고 유코의 다른 음반이라도 찾아보려 했더니 아예 야마구치 유코의 음반은 눈을 씻고 찾아도 안보인다. =.+ 그리고 시간이 흘러 몇일전 우연히 몇개의 음반을 다행히 발견하고선 바로 구입했다. 가격도 많이 비싸지 않고 해서.. 별로 알려지지 않아서 찾는 사람이 많지는 않은듯 하다. 이번 기회로 야마구치 유코에 대한 정보를 인터넷 여기저기 찾아보았다. 야마구치 유코는 69년생이라고 한다. 자드의 이즈미 사카이..
음반/팝&재즈 2017. 9. 12. 09:48
10
Tara Maclean 베스트 음반 - If I Fall
Tara Maclean 의 이 음반도 지난주 광주 아름다운가게에 갔다가 구입한 음반이다. 내가 좋아하는 여자 보컬이기도 하고 가격도 저렴해서 별 고민없이 구입했다. 음반의 안쪽을 보니 시리얼 넘버가 있는걸 보면 한정반으로 발매한거 같기도 하고 내가 그 당시 상황은 잘 모르겠다. 이번주 집에 잠시 들러 광주에서 구입했던 음반을 오디오를 통해 제대로 들어보고 있는중이다. 그 중 Tara Maclean 의 이 음반은 정규 음반은 아닌거 같고 그 동안의 힛트곡?을 모아 편집한 베스트 음반인듯 하다. 이 음반을 들어본 첫 느낌은 전형적인 팝 음악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신나는 빠른 풍의 발라드인데 보컬의 목소리에서 약간 무게도 느껴지고 나쁘지 않다. If I Fall
음반/팝&재즈 2016. 5. 1. 16:18
4
오디오쇼에서 기억에 남는 음악
4월 12일 다녀온 이번 하이엔드 오디오쇼에서는 참여 업체가 적어 실망이 많았지만 그래도 행사중 들었던 음악중에 하나는 건졌다. MBL 부스에서 들은 음악인데 목소리가 코린 메이와 비슷하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찾아보니 코린 메이가 아니었다. 오디오쇼는 기기를 청음하는 목적도 있지만 새로운 음악을 접하는 기회가 되기도 한다. 이 음반은 기회가 되면 바로 구입해야겠다. 이 곡은 베스트 오디오파일 6집에 포함되어 있다. Through the Eyes of Love 듣기
음반/팝&재즈 2016. 4. 13. 16:29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