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키보드의 자판이 문제가 있는 맥북을 저렴하게 구입했다. 그리고 문제가 있던 키는 다른 버튼으로 임시로 변경해서 사용해왔다.

키보드를 자주 사용하는 편은 아니지만 위치가 다르니 매번 불편한건 어쩔 수 없다.

왠만하면 그대로 사용하려고 했는데 호기심은 참을 수 없다.

일전에 아이맥도 분해해봤는데 맥북도 충분히 할 수 있을것이라 생각하고 분해에 도전해 본다.


맥북의 키보드 자판을 교체하기 위해 유튜브에 올려진 키보드 교체 영상을 찾아 여러번 보았다.

영상을 보고나니 더 겁이 난다. 상당히 복잡하고 어려워 보인다. -_-;


할까 말까 고민을 하다 일단 알리익스프레스에서 키보드와 백라이트를 구입했다. 17불이라고 한다. 우리나라 금액으로 2만원 정도인듯 하다.


1. 키보드 부품 알리 구입



알리의 주문은 워낙 악명이 높아 한달은 기본으로 걸릴것으로 예상했는데 주문한지 2주만에 키보드 부품이 도착했다.


2. 키보드 부품 배송



포장 상태


3. 키보드 배송 상태



비닐봉지에 키보드 부품과 백라이트, 드라이버, 나사가 들어있다.



아쉽게도 한글자판이 아닌 영문 자판이다. 한글 자판도 판매하기는 하는데 백라이트를 별도로 구매해야 해서 한번에 구입할 수 있는 영문자판을 선택했다.

어차피 한글 자판은 볼일이 없긴하다.


키보드 교체를 위한 준비물은 분해를 위한 드라이버와 키보드 부품, 양면 테이프, 버려도 되는 안쓰는 카드면 된다.

이제 분해를 시작해본다.

맥북의 뒷판의 나사를 모두 풀면 뒷판을 제거할 수 있다.


4. 맥북 분해 시작



맥북 뒷판을 제거한 모습

그리고 연결된 부품들을 빼고 나사도 풀고 하나씩 분해해 나간다.



요건 배터리와 부품을 제거하고 키보드와 백라이트만 남긴 상태이다.


5. 맥북 분해 후 부품들



분해된 부품들 1...



분해된 부품들 2 ..




고장난 키보드를 떼어낸 모습이다.

키보드가 잘 빠지지 않아 힘을 줘서 빼내야 하다 보니 상태가 좋지 못하다.

어차피 못쓰는 건데 이러면 어떻고 저러면 어떠리...


6. 맥북 분해 완료



키보드 자판까지 모두 제거한 상태


이제 새로운 키보드로 교체하고 분해의 역순으로 하나씩 조립해가면 된다.

나사가 생각했던것보다는 많지 않다.

주의할것은 각종 연결 플러그를 뽑거나 연결할때 조심해야 한다는 것이다. 힘으로 하려 하면 자칫 끊어지거나 고장날 수 있다.

아주 살살.. 조심조심 해야 한다.

선을 연결하는것이 분리하는것보다 더 어렵다.

약간의 요령이 필요하다. 몇번 해보니 선 연결도 어느정도 감이 오는듯 하다.


조립을 모두 하고 전원을 켜보았다.

앗.. 뭔가 이상하다.

화면은 제대로 나오는데 키보드와 트랙패드가 작동하지 않는다.

다시 열어 확인해보니 트랙패드 연결되는 부분의 선이 제대로 꼽히지 않아 있다.

선을 제대로 연결하고 전원을 켜보았다.

아싸 !!

마우스와 트랙패드도 모두 제대로 작동한다.


7. 맥북 조립 완료



키보드 교체 후!!

지금 새로 교체한 키보드를 이용해 글을 작성하고 있다.

전에는 먼지 등 찌꺼기들이 많아 좀 빡빡한 느낌이 있었는데 새거라서인지 키감이 완전 부드럽다.



생각보다 쉽지 않은 도전이었지만 무사히 마칠 수 있어서 다행이다.

혹시라도 중간에 문제가 생기거나 조립후에 제대로 작동을 하지 않으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직접 키보드 교체로 많은 돈을 아꼈다.

다음에 배터리 교체를 할때는 한번 해봐서 쉽게 할 수 있을 듯 하다.

이번에 배터리 교체도 함께 했으면 더 좋았을 뻔 했다.

어차피 배터리도 분해했는데;;;

댓글
  • 프로필사진 Marshall K 주변에 알리 구매하는 거 보면 다들 늦게 오고 그러던데, 저는 되게 빨리 오더라고요 ㅋㅋㅋㅋ 늦어야 2주...
    잘 교체돼서 다행이네요!!
    확실히 알아서 고쳐보는 게 재미도 있고 가격은 뭐 말할 필요도 없이 차이가 어마어마하죠 ㅎㅎ
    2018.09.23 01:31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저도 오랫만에 알리에서 구입해본거라..
    너무 빨리 와서 놀랐어요.
    예전에 한참 알리를 이용할때는 한달이나 두달정도가 기본으로 걸렸거든요.
    이번에도 빠르면 한달이겠구나 했는데 다행히 추석전에 도착했네요. ^_^
    2018.09.24 21:07 신고
  • 프로필사진 TetraTheta 저렇게 고쳐가며 쓰는 기기들은 애착이 강해지는거 같습니다. 보통 불만족하는 기기에 추가적으로 돈을 쓰는건 울며 겨자먹기가 아닌 이상 그만한 가치가 있기에 돈을 지불하는거니까요. 뭐 중고로 사셨던것도 그만한 가치가 있으니 사셨던거겠고...

    맥북... 갖고는 싶은데 금전적 문제도 있고 이런저런 호환성 문제도 있고 해서 '갖고 싶다' 정도로만 마음에 담아두고 있습니다.
    2018.09.23 05:03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키보드 고장은 어려울것 같으면 포기하고 사용하려고 했는데 어려워 보이기는 했지만 하면 또 할 수 있을것 같다는 생각도 들더라고요.
    조립을 다 하고 나니 나사가. 하나 남았다는게 좀 걸리기는 합니다. ㅎㅎ
    맥북.. 새 제품은 고가라서 꿈도 안꾸긴 하지만 중고 제품으로 운이 좋으면 저렴하게 구입할수도 있더라고요.
    한번 도전해보심이.. ㅎㅎ
    2018.09.24 21:10 신고
  • 프로필사진 땀똔 저도 항상 나사가 남아돌더라고요.. ㅎㅎ;
    어쨌거나 대단한 작업을 해내셨네요.. @.@
    2018.09.26 08:53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나사만 제대로 했어도 완벽했을텐데 뭔가 깨림칙 합니다. ㅠ.ㅠ
    시작할때는 이걸 할 수 있을까 싶었는데 한번 해보고 나니 자신감이 생기긴 합니다. ^_^;;
    근데 오디오는 뜯기만 하면 고장내먹어서 엄두가 안나요;;
    2018.09.26 22:09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오빠 오!~~👍 멋지십니다.
    추석은 건강하게 보내셨다고 하시니 ㅎㅎ 저처럼 D-라인 되신것 아니신지 모르겠습니다 🤣🤣
    2018.09.28 00:43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ㅎㅎ
    아직 그정도는 아니고 배가 불편하고 계속 더부룩 해요.. 입맛도 없고;;
    2018.09.28 14:41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