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에게 목욕을 자주 시키는게 별로 좋지 않다고 하지만 그건 방안에서만 생활하는 고양이에게 해당되는것 같고 실내외를 돌아다니는 고양이는 어쩔 수 없이 자주 목욕을 시킬 수밖에 없다.

최소 일주일에 2번은 목욕을 한다. 목욕은 내가 사용하는 샴푸를 함께 사용 한다.

몇주전 찬물로 싱크대에서 샤워를 시킨적이 있는데 그때는 수도꼭지를 붙잡고 어찌나 도망가려고 하는지.. 근처를 물바다로 만들어 놓고 겨우 목욕을 마칠 수 있었다.

목욕 후에 한동안 재채기를 하는걸 보면 춥긴 했나보다.

오늘도 냥이는 목욕을 했다. 물을 좋아하지는 않지만 따뜻한 물로 목욕을 하면 발악할 정도로 심하게 싫어하지는 않는다.

눈과 입 주위 얼굴 부분을 샴푸 거품으로 막 비비고 물로 헹굴때면 물을 털어내느라 고개를 흔들어 대는데 이때는 물이 여기저기 사방으로 튄다. 거품을 헹구느라 대야에 온몸을 물속에 잠시 잠수를 시키기도 한다. 물고문.. -.-;








지난 2월에는 성남에서 이사를 하면서 이삿짐을 옮기느라 4번이나 성남을 다녀왔다. 물론 고양이도 차에 동승하고..

2번은 무겁고 큰 짐들부터 옮기느라 부모님과 함께였고 나머지 두번은 나와 냥이가 다녀왔다.

한번은 설 명절 기간에 다녀왔다. 설 전날 저녁 5시쯤 성남으로 출발해서 밤에 도착해 짐을 차에 싣고 설날 새벽 12시쯤 성남을 출발했다. 다행히 평소와 마찬가지로 거의 막히지 않고 무사히 다녀왔다.

고양이는 원래 습성이 그런건지 아무데나 응가를 하지 않는다. 꽤 오랜 시간 차 안에 둔다고 해서 차안에서 아무데나 일을 보지 않는다. 성남까지는 3시간 ~ 4시간 정도가 소요된다. 성남에 도착한다고 하더라도 응가를 해결할 장소가 마땅하지 않다. 그렇다고 집으로 돌아오는 시간까지 무작정 참으라고 할수도 없었다. 그래서 대야에 모래를 담아 임시 화장실을 만들어 조수석 발 아래 부분에 놓아 두고 냥이를 그 위에 올려 두었더니 그 다음부터 알아서 임시 화장실에서 응가를 해결한다. 대야 덕분에 무사히 다녀올 수 있었다.


방안에 만들어 둔 화장실에도 모래를 담아 두었는데 이틀에 한번은 모래를 새 모래로 갈아준다. 한번은 오랫동안 모래를 바꿔주지 못했는데 화장실을 새 모래로 갈아주기 전까지는 이용하지 않는다. -.-;

마당에 쏟아낸 모래들에서 써니가 냥이의 응가를 찾아 먹는듯 하다. 사료는 잘 안먹으면서 냥이 응가는 왜 이리 좋아하는지.. 써니는 똥개인듯..

고양이가 응가를 하고 나서 모래가 묻은 발로 온 방안을 돌아다닌다. 이불 위로도 올라오고.

처음에는 응가후에 발을 씻겨 주었는데 요즘은 응가 후에 뛰어 놀으라고 장난감 인형을 던져 준다. 뛰어 놀다 보면 모래가 다 떨어지니... 방바닥은 덕분에 모래가 한가득이다.



모래때문에 하루에도 몇번씩 방바닥을 쓸어야 한다.



방바닥을 쓸고 나면 내 머리카락들도 있지만 모래가 엄청나다. 바닥이 모래로 자글자글... 까칠까칠하다.

목욕도 바닥 청소도 귀찮기는 하지만 .. 좋지 않은 주인과 주변 환경에서도 냥이와 써니 둘다 잘 먹고 아프지 않고 건강해서 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

앞으로도 지금처럼 건강하게 잘 자라주었으면 하는 소망이다.

댓글
  • 프로필사진 땀똔 저 쬐끄만 네 발바닥으로 모래를 많이도 묻혀 나오는군요..
    냥이 목욕도 그렇지만 방 청소하기 힘드시겠네요.. @.@
    2018.03.04 10:43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일반 모래라서 더 많이 묻는거 같아요.
    방 청소하는건 어차피 냥이가 아니더라도 해야하는데 냥이 덕을 보고 있는셈이에요. ^_^
    2018.03.04 20:16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오빠 일석삼조로 생활의 기쁨?을 누리고 계시니 보기가 좋습니다. 이제 봄이 슬슬 찾아오니 더욱 부지런히 움직이셔야겠어요 ^^ 2018.03.05 08:28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3월이 시작되니 학교도 시작되었고 올해는 집수리도 해야할거 같아서 무척 바쁜 한해가 될거 같아요.
    그래도 냥이와 써니 덕분에 즐겁게 생활하고 있어요. ^_^
    2018.03.08 17:42 신고
  • 프로필사진 Marshall K 목욕을 되게 자주 시키시네요..저희 고양이는 씻는걸 워낙 싫어해서 한달에 한 번도 씻길까 말깐데..
    모래도 되게 가는걸 쓰시네요. 전 Queen of sand라는 제품 사용중인데, 굵직굵직해서 관리가 편하더라고요.
    2018.03.07 00:10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냥이가 종종 문 밖으로 뛰쳐나가는 바람에 온 몸에 뭘 붙혀 오기도 하고 해서 그대로 방안에서 재우기가 어려워요.
    모래는 .. 시멘트 작업용으로 가져온거라 냥이 전용 모래와는 차이가 클거에요. 덕분에 방바닥 청소와 모래 갈기를 자주 할 수 밖에 없다는..
    2018.03.08 17:45 신고
  • 프로필사진 liontamer 아악 똥개 써니.. 터졌어요 ㅎㅎㅎㅎ 2018.03.11 16:52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숨겨진 냥이의 응가를 귀신같이 찾아내는
    써니는 똥개!! ^_^
    2018.03.11 20:02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18.07.18 01:13
  • 프로필사진 SONYLOVE 사람이 사용할 정도면 고양이 전용보다 더 낫지 않을까요? 그리고 일주일에 한두번씩 씻기고 있고 거의 1년 가까이 사용하고 있는데 아무런 피부트러블도 없고 괜찮아요.
    너무 오버하시는듯 합니다.
    2018.07.18 01:20 신고
  • 프로필사진 무지하시네요 고양이 피부병 안걸려요?? 사람꺼는 독한데 쓰시는 샴푸가 순한가봐요?? 고양이는 사람피부보다 더 약해요. 위에 댓글 다신거 보면 냥이집사님 좀 무지하신거같아요.
    아가키우는 사람이 아가전용 샴푸쓰듯이 .. 고양이도 전용이 필요해요..고양이피부=아이피부.
    목욕도 일주일에 두번이라니...실내 고양이는 목욕 많아야 2주에 한번.. 한달에 한번도 많다고해요. 1년동안 목욕안해두 키우는 집들 많아요. 고양이 침은 소독성분이잇어서 그루밍으로 혼자 목욕해요. 주요부분만 물이나 물티슈로 살짝 씻기던지 하셔야해요
    말못하는 동물이지만 고양이는 물을 굉장히 싫어하고 스트레스 받아한답니다. 씻기는것두 조금 줄여보시구. 사람쓰는 샴푸보다는 고양이전용으로요.
    자주 씻어야하는 상황이먼 물로만 씻겨보세요.
    너무 자주 목욕하면 그것때문에 피부병 걸린아이도 많아요.
    동물병원가도 그렇게 얘기해요;;;; 냥이 한번이라두 동물병원 데려가서 기본검진은 받아보셨는지..
    냥이 키우는 사람들이 보면 100프로 저격당할꺼같네여..
    저도 냥이를 여러마리키우지만 이 글 보고 놀랬네요
    무지함을 당당해하지마세요;; 세상에 이런일이에도 동물농장에서도 애완동물 개고양이 샴푸로 씻기는거보고 어머머머 하는데 무지하신거아닌지.. 아무리 지금은 트러블 없다지만 면역력 떨어져서 나중에 어떻게 될지 몰라요 .
    냥이는사랑하시는거같은데 오래 키우시려면 기본적인 지식을 갖고 키우셔요. 윗분도 머라고하신거 같은데 본인고집때문에 잘못된 방법으로 키우시는거같아 안타깝네요
    고집계속 피우시려거든 다른 냥이는 데려오지마세요
    냥바냥이지만 집사님 아이는 특별한 케이스 같거든요.
    아니면 아직 그걸 못보고 계신다던지요
    고양이는 아파도 아픈티 안내요. 외관상 트러블만 없을뿐 그게 냥이 피부에 축적되고 있고요. 님은 샴푸를 님 바디에다가 씻을 수 잇는지요. 네이버에다가 물어봐도 사람이 사람샴푸 몸에다가 쓰면 건조하고 트러블 나요.
    냥이털이 머리카락도 아니구 그냥 몸이에요 .. 그것도 훤히 생식기도 나와있는데 너무 하시네요 ...불쌍해요 냥이가.
    생각만해도 건조해서 피부가 아플꺼같아요 .
    것도 일주일에 두번씩이나........ 심하게 자주씻기시는거에요.
    냥이 키우지마세요 불쌍해요
    2018.11.03 13:13 신고
  • 프로필사진 SONYLOVE 본인만이 옳은건 아니에요 자기 사정에 따라 하는거지요 본인이 잘하는것이라고 생각한것이 어쩔수 없는 상황이므로 정당화하는 학대일수도 있어요 저도 당신도 말이에요 함부로 얘기하지 마세요
    어떤 고양이가 더 불쌍하고 비인간적인 취급을 받고 있는지는 저도 당신도 알 수 없어요. 당사자만 알뿐..
    참 무례한 댓글이네요.

    PS. 그리고 참고로 제 몸도 샴푸 자주 사용합니다.
    2018.11.03 14:45 신고
댓글쓰기 폼